자료실

최동원 "임마~ 이거 물건입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배환솔 작성일20-07-18 18:43 조회18회

본문


 

최동원 코치는 "김인식 감독이 WBC 대표팀을 이끌고 경기를 치르던 도중에 국제전화 걸은뒤


"감독님, 물건 하나 왔습니다."라고 말하였다.


이후 류현진은 시범경기에서의 부진으로 개막 로스터에 오르지 못했지만 최동원이 강력하게 추천하여 로스터에 포함되도록 힘썼다. 


류현진은 그해 신인왕 - MVP를 동시에 석권한다